“힝! 속았지?” 무한도전 돌+아이 콘테스트 미친존재감 김영춘의 근황

- Advertisement -

2009년 ‘무한도전’ 돌+아이 콘테스트에 출현해 ‘힝! 속았지?’라는 유행어로 미친 존재감을 들어내며 강렬한 임팩트를 보여줬던 김영춘. 김영춘이라는 이름보다 ‘춘드래곤’으로 대중들에게 얼굴을 알렸던 그는 ‘무한도전’ 방송 후 ‘학교 2013’ 드라마에 출연하며 배우 활동도 시작했다고 합니다. 오랜만에 만나본 그에게서 여전히 밝은 에너지와 유쾌함이 가득 느껴졌습니다.

요즘 근황이 어떻게 되세요?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지금은 보험 일을 하고 있는데 혹시 보험에 대해 궁금하신 분들이 있지 않을까 해서 유튜브 채널도 만들었는데 생각보다 궁금해하시는 분들이 많이 없더라고요.ㅎㅎ 그래도 꾸준히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

‘무한도전’ 돌+아이 특집 출연… 어떻게 출연하시게 됐나요?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당시 SBS에서 개그맨을 하려고 준비 중이던 시기였어요. 그런데 ‘무한도전’에서 돌+아이 특집을 한다는 공지가 떠서 어떤 선배님께서 농담 삼아 “너 나가봐 잘 될 것 같아”라고 해주셔서 지원하게 됐었죠.

당시에 방송에서 어떤 것들을 보여주셨죠?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그때 했던 게 “힝! 속았지~!” 이런 거나 ‘일본 아픈 고교생’도 했었고 방송에는 안 나왔지만 불렀을 때 한국 여자와 일본 여자의 차이점 이런 개인기들을 보여드렸었어요. 그 당시가 제 인생 처음으로 카메라 앞에 섰던 때인데 사실 카메라는 안 보였고 내가 꿈꾸는 분야의 거의 정점에 있는 분들께 면접 보는 느낌이었죠.

염따, 신동훈, 김경진, 최군… 현재 유명한 분들이 많이 나오셨죠.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유명하진 분들 진짜 많죠. 근데 개인적으로 저보고 1명 뽑으라고 한다면 저는 신동훈 님이 1등이었어요.

2년 후인 2011년, ‘무한도전’ 하나마나 특집에도 출연하셨죠.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제가 지드래곤 씨 대신 제가 ‘춘드래곤’이었고 박봄 씨 대신으로는 김신영 누나 오셔서 박명수 선배님과 같이 ‘바람났어’ 공연 행사를 했었죠. 연예인이 되고 싶어서 서울로 올라오고 어머니께서 걱정을 정말 많이 하셨는데 방송 이후에 어머님께 전화를 드렸더니 “아이고 아들~ 엄마가 진짜 사랑한다” 하시고 “힝! 속았지?” 이러시는 거예요. ㅎㅎ 그래서 이거 뭐야 했던 기억이 있어요.

국민 예능에서의 히트… 이후의 삶이 궁금해요.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무한도전’ 이후에 우연히 ‘학교 2013’이라는 드라마를 하면서 배우 일을 하게 됐죠. 드라마가 되게 잘 되고 나서 다들 스타가 되셨는데 저는 그 이후로 일이 안 들어오고 그러다 보니까 알바도 많이 했었어요. 근데 정말 고마웠던 게 같이 드라마를 찍었던 박세영 배우가 이력서 쓰는 것도 많이 도와주고 면접도 같이 가주면서 당시에 정말 많은 도움을 줬어요.

특별히 마음 쓰렸던 기억이 있다면…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드라마가 다 끝나고 나서 부산 저희 집에 다 같이 여행을 가서 어머니가 TV에서 보던 배우 동료들을 다 보셨는데 그중에 저만 TV에 안 나오는 거예요. 그건 제가 게으르고 열심히 안 해서 그렇게 된 건데 어머니가 ‘내가 빽이 없어서 그렇다’라고 생각을 하시더라고요. 그래서 요즘은 ‘하루하루를 정말 열심히 살았다’라고 스스로 자부하는 삶을 살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하고 있는데 그러다 보니까 일이 조금씩 잘 되는 거 같아요.

반가워하실 분들이 많을 것 같아요.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출처 – ‘김영춘’ 인스타그램

여러분 반갑습니다. 지드래곤 아닌, 춘드래곤 아닌 김영춘입니다. 제가 우울증을 좀 5년 정도 길게 겪었다가 요즘은 너무 기분이 좋아져서 이렇게 열심히 살고 있는데 여러분도 행복하게 좋은 일 가득하셨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하루하루를 정말 열심히 살았다고
스스로 자부하는 삶을 살고 싶어요.”

다른 인물들의 근황이 궁금하다면?

- Advertisement -

More Popular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