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피오 엔터테인먼트

여러 작품에서 감초같은 연기를 선보이며 사랑받고 있는 배우 류승수. 과거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모두가 깜짝 놀랄 발언으로 큰 화제를 일으킨 바 있다.

MBC 라디오스타

아무도 나를 모르고 돈이 많았으면 좋겠어요

배우라는 직업을 가진이의 꿈이라고 하기엔 다소 아이러니한 발언인데 그는 많은 이들이 알아보지만 지금의 자신은 돈이 없다며 웃픈 사실을 공개했다.

엔피오 엔터테인먼트

그의 발언은 많은이들에게 공감을 사며 이 시대의 명언으로 등극하며 아직까지도 회자되고 있는 상황. 최근 3년만에 다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그는 그와 관련한 후일담을 전했다.

MBC 라디오스타

류승수는 방송 후 미용실에서 우연히 만난 배우 이진욱이 다가와 “형님 공감합니다”라며 귓에다 대고 속삭일 정도로 유명해졌지만 “돈은 계속 없다”고 밝혀 또 한 번 폭소를 자아냈다.

기왕이면 앞으로는 작품도 많이 하시고 돈도 좀 많이 버셨으면 좋겠다ㅋ

류승수 인스타그램

올 상반기 KBS 사극 드라마 ‘붉은 단심’에 출연했던 류승수는 지난 24일 개봉한 영화 ‘육사오’에 출연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4
+1
0
+1
1
+1
2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