써니

2011년 데뷔작인 영화 ‘써니’에서 욕쟁이 ‘황진희’ 역을 맡아 찰진 욕설배틀 연기로 주목받은 박진주. 이후 영화와 드라마 등 다양한 작품들에서 활약해오다 2016년 ‘질투의 화신’으로 다시 한 번 주목받게 된다.

SBS 질투의 화신

간호사 ‘오진주’ 역할을 맡은 박진주는 진짜 간호사가 아닌가 싶은 디테일한 생활연기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끈데 이어 같은 해 ‘복면가왕’에 출연해 어마어마한 노래 실력으로 방송을 지켜보던 많은 이들을 놀래키고 말았다.

MBC 복면가왕

박진주는 이후 방송을 통해 프로그램에 지원하게 된 계기는 드라마 ‘모던파머’에서 함께 출연해 일찌감치 그녀의 노래실력을 알아본 이하늬의 추천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밝힌 바 있다.

박진주 인스타그램

당시 박진주는 자신의 인지도가 워낙 낮다보니 나가지 못할 것이라고 했지만, 뜰 기회는 자기가 잡는 것이라며 적극 추천한 이하늬 덕분에 영상을 촬영해 제작진에게 보낸 뒤 참가할 수 있었다고.

MBC 놀면 뭐하니?

올 해 ‘놀면 뭐하니?-WSG 워너비’에서 또 한 번 어마어마한 가창력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에게 카타르시스와 큰 즐거움을 선사한 박진주는 윤은혜, 코타, 조현아와 함께 최종팀 ‘오아시소’를 결성해 ‘Cilnk Cilnk’를 선보이기도 했다.

박진주 인스타그램

물론 이하늬의 추천이 있었지만 애초에 박진주의 빼어난 실력이 뒷받침해주지 않았더라면 지금처럼 대중들의 사랑을 받는 박진주의 모습을 보기 어려웠을 것이라는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웨이브 – 위기의 X

연기면 연기, 노래면 노래에 예능감까지 빼어난 팔방미인 박진주. 웨이브 오리지널 시리즈 ‘위기의 X’에 이어 ‘놀면 뭐하니?’의 새 멤버로 합류하며 대세스타로서의 행보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9
+1
0
+1
2
+1
4

금주 BEST 인기글

전체 댓글 1

  1. 놀면 뭐하니에 나오기 훨씬 전부터 생각하는 사고관이 예뻐서 지켜봤어요.
    연기, 노래를 잘 할 뿐만 아니라 부모님께 늘 감사하고 자족할 줄 아는 예쁜 마음을 가지고 있어서 놀랍고 기특했어요.
    건강한 몸과 마음을 가진 분이니 앞으로도 더 잘 되셨으면 좋겠네요. 화이팅~!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