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영기 SNS

얼짱 출신 방송인 홍영기가 지난 9월 3일 혼인신고 10여년만에 많은 이들의 축복 속에 결혼식을 올렸다.

홍영기 SNS

홍영기는 남편인 이세용의 혼인 서약서 낭독 중 눈물을 흘리는 등 10여년만의 결혼식에 남다른 감동을 표하기도 했다.

홍영기 SNS

2000년대를 대표하는 얼짱으로 유명했던 홍영기는 인터넷 커뮤니티를 통해 입소문을 타더니 케이블 예능 ‘얼짱시대’의 출연에 이어 MC를 맡았고, 여기서 만난 3살 연하의 이세용과 교제를 하게 된다.

동치미

2012년, 21살이었던 홍영기와 18살이었던 이세용 사이에 첫째 아이를 가지게 되었는데 당시에는 본인도 어리고 남자친구는 고등학생이어서 세상이 망하는 줄 알았다고.

동치미

반면 남편 이세용은 ‘이 여자를 내가 가진다’며 마냥 좋아했다는데… 양 부모님께 말씀 드렸지만 극심한 반대에 부딪친 두 사람. 결국 집에서 쫓겨나 친구 집에서 지내야 되었다고 한다.

홍영기 SNS

하지만 두 사람의 책임감과 사랑에 결국 부모님들이 항복. 양가의 인정을 받으며 둘째 아이까지 품에 안았다.

홍영기 SNS

그렇게 10년의 세월이 흐르고 이대로 결혼식 없이 지나가기 보다는 이 사람이랑 평생 살거니 결혼식은 한번 해봐야 겠다는 결심에 결혼식을 준비했다는 두 사람. 

홍영기 SNS

조금 일찍 시작 했을 뿐인 이들의 가정 생활에 사랑과 행복만 가득하길 바래본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1
+1
21
+1
31
+1
28
+1
13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14 전체 댓글

  1. 졸라 예뿌네 둘다 부럽다 싸우지 말고 헤어지지 말고 알콩당콩 잘사세요 근데 탈세 사기혐의 패소? 그럼 앞으로 똑바로 예쁘게 살면 되죠 왜 들 저주를 합니다 저나이에 결혼하고 애기 낳아서 책임 지고 사는거면 실퍄하지 말고 잘 살라고 응원해주면 되지 얼마나 부러워료 이쁘고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