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ffany & Co.

역시 ‘블랙핑크’다. 지난해부터 명품 쥬얼리 브랜드 ‘Tiffany & Co.(티파니앤코)’의 글로벌 앰버서더로 활약중인 ‘블랭핑크’ 로제가 티파니앤코 측으로부터 엄청난 선물을 받았다.

사진 속 착용 목걸이 가격: ₩ 31,150,000

하퍼스 바자 싱가폴

지난 13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티파니앤코 행사에 참석해 자리를 빛낸 로제는 화이트 톤의 드레스와 주얼리로 럭셔리함을 뽐냈다.

행사장에서 로제가 착용한 목걸이는 쟌 슐럼버제가 디자인한 제품으로 가격이 무려 30억원(211만 달러)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팔찌 가격 역시 2억 9천만원에 달한다고 한다.

Tiffany & Co.

좌측 목걸이: ₩ 91,900,000
우측 귀걸이: ₩ 33,800,000

이는 물론 구매한 제품은 아니고 행사에서만 착용하는 것일뿐이지만 일반인이라면 엄두도 못 낼 어마어마한 주얼리를 직접 착용한다는 것은 어마어마한 영광이 아닐 수 없다.

로제 인스타그램

뿐만 아니다. 로제는 티파니앤코 측으로부터 ‘Dear Rose’라고 쓰인 카드와 함께 선물받은 목걸이의 사진을 공개했는데 이는 무려 9천만원(6만 6천 달러) 상당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로제 인스타그램

로제는 티파니앤코 뿐 아니라 명품 브랜드인 생로랑의 글로벌 앰버서더이며, ‘블랙핑크’의 다른 멤버들 역시 각각 다른 글로벌 명품 브랜드의 앰버서더로 활약하며 글로벌 걸그룹으로서의 위엄을 뽐내고 있다.

블랙핑크 인스타그램

세계 최정상의 걸그룹으로 군림하고 있는 로제와 ‘블랙핑크’는 지난 9월 16일 두 번째 정규 앨범 ‘BORN PINK’를 발매했으며 앞으로 월드 투어 일정으로 바쁘게 지낼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3
+1
3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