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한가인/지호/민지
진정한 한국의 올리비아 핫세 누구?

로미오와 줄리엣

1968년작인 ‘로미오와 줄리엣’에서 주인공 줄리엣 역할을 맡으며 전세계적인 사랑을 받은 미녀배우 올리아 핫세. 크고 밝은 눈망울과 오똑한 코, 날렵한 턱선까지 어느하나 빠지는 것 없는 외모로 늘 미의 기준이 되곤 한다.

로미오와 줄리엣

우리나라에도 ‘한국의 올리비아 핫세’라고 불리며 미녀스타의 계보를 이어오고 있는 이들이 있어서 소개해 드린다.


걸그룹 ‘S.E.S.’ 출신의 배우 유진

유진

가장 먼저 이 사람을 언급하지 않을 수 없다. 1997년 데뷔한 1세대 걸그룹을 대표하는 ‘S.E.S.’의 미의 여신 유진. 데뷔 초부터 오똑한 콧날부터 청순한 외모로 ‘한국의 올리비아 핫세’로 불린 첫 번째 연예인.

왼쪽이 올리비아 핫세

실제로 2010년 올리비아 핫세를 오마주한 화보를 공개해서 큰 화제가 되기도! 걸그룹 활동 이후 배우로 활약하고 있는 유진은 드라마 ‘펜트하우스’ 종영 후 휴식중에 있다.


연정훈을 국민도둑으로 만든 장본인 한가인

마리끌레르

대한민국 미모 원탑으로 손꼽히는 배우 한가인. 2002년 아시아나 항공 CF로 데뷔한 그 역시 오똑한 콧날과 미모로 데뷔 초부터 올리비아 핫세 닮은 꼴로 유명했다. 그리고 남편인 연정훈은 국민도둑으로 등극.

긴 시간동안 본인의 의도와는 상관없이 신비주의를 유지했던 한가인은 최근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서 그간 보여주지 않았던 모습을 보이며 대중들의 반가움을 사고 있다.


홀로서기에 나선 ‘오마이걸’ 출신의 지호

크고 긴 눈매가 인상적인 ‘오마이걸’의 지호. 2020년 김신영의 라디오에 출연했고 ‘올리비아 핫세를 보는 것 같다’는 김신영의 말에 포즈를 취했는데, 해당 영상에 올리비아 핫세가 직접 웃는 이모티콘을 달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트위터 지호 팬계정

지난 5월 7년여간 몸담아 온 ‘오마이걸’에서 탈퇴한 지호는 이후 새로운 소속사와 계약을 맺었으며 ‘공지호’라는 이름으로 배우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신흥 걸그룹 ‘뉴진스’의 민지

인터넷 커뮤니티

지난 7월 데뷔하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걸그룹 ‘뉴진스’의 멤버 민지 역시 새로운 ‘옆태미인’으로 올리비아 핫세를 닮았다는 평을 들으며 감탄을 자아내는 중이다.

인터넷 커뮤니티

앞서 언급한 이들이 크고 진한 쌍꺼풀을 가진데 비해 민지는 좀 더 동양적인 매력이 돋보이는 속쌍꺼풀의 소유자로 어쩐지 눈길이 자꾸 가는 묘한 매력이 강점이며 특히나 어린 시절의 청순한 올리비아 핫세의 모습과 많이 닮았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2
+1
5
+1
4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3 전체 댓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