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이젠 날 따라와’에
출연중인 이동국-재시 부녀

이제는 5남매 아빠로 더 유명한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이동국. 최근 장녀인 재시와 tvN 예능 프로그램 ‘이젠 날 따라와’에 출연하고 있다.

이재시 인스타그램

재시는 187cm의 큰 키를 자랑하는 아빠를 닮아 16세임에도 벌써 171cm의 키를 자랑하는데 덕분에 하와이 공항에서 웃픈 일이 있었다고 한다.

이재시 인스타그램

바로 입국 심사를 받는 와중에 “허니문을 온 것이냐?”는 질문을 받았다는 것. 아무래도 딸과 커플티를 맞춰 입다보니 오해를 받은 것.

tvN 이젠 날 따라와

이동국은 “재시가 아빠랑 허니문 왔다는 말을 들은 이후부터 얘기를 안 하기 시작했다. 지금 많이 큰 것 같다.”고 덧붙여 폭소를 자아내기도 했다.

이동국 인스타그램

이동국은 2005년 미스코리아 출신의 이수진과 결혼해 2년 뒤인 2007년 쌍둥이 자매 재시와 재아를 품에 안았고, 이후 설아-수아 쌍둥이와 막내아들 시안까지 총 5남매를 두고 있다.

이재시 인스타그램

큰 딸인 재시는 훌쩍 자라 모델 지망생의 길을 걷고 있으며, 올 3월 파리에서 열린 패션행사 런웨이에 선데 이어 지난 9월 밀라노 패션위크 런웨이에 올랐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2
+1
9
+1
13
+1
4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