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신혼생활로
함께 살찐 코미디언 18호 부부

미자 인스타그램

2년 전부터 ‘미자네 주막’이라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있는 코미디언 미자. 지난 4월 김태현과 결혼 후에는 주로 부부 먹방을 공개하고 있다.

미자 인스타그램

지난 10월 4일에는 김태현의 어머님이 보내주신 자연산 송이와 한우 먹방을 선보인 두 사람. 제목은 무려 “결혼 6개월 만에 12kg 찐 개그맨 18호 부부(ft.한끼에 100만원 FLEX)”

미자 인스타그램

제목처럼 송이와 한우를 마음껏 플렉스한 두 사람. 심지어 라면에 자연산 송이를 넣어 먹는 호사를 누리던 두 사람은 불현듯 ‘살 좀 빼라’라는 댓글이 달렸었다는 것을 상기했다.

미자 인스타그램

원래 77kg 가량이었던 김태현이 85kg이 됐다는 사실을 공개한 두 사람. 제목이 12kg니까 그러면 미자도 결혼 후 4kg이 찐 상황.

미자네 주막

미자는 ‘자꾸 그렇게 망가지면 남편 마음이 변한다’라는 댓글이 달렸다고 하자 김태현은 “살쪘다고 마음이 변할 거면 결혼을 하면 안 된다.”라는 멘트로 달달함을 연출했다.

미자 인스타그램/미자의 부모님인 전성애-장광 부부

결혼 전 가족 외에는 누구에게도 쌩얼을 보인 적 없었다는 미자. 김태현과 사귀던 시절 술을 마시다 너무 화가 나서 헤어지자는 결심으로 화장을 다 지웠다고.

미자 인스타그램

그걸 본 김태현은 한참 웃더니 “앞으로 화장하지 말고 나와.”라고 했고 미자는 자신의 어떤 모습도 귀여워해주는 모습에 반해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밝힌 바 있다. 재밌게 사는 두 사람. 오래오래 행복하길!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3
+1
2
+1
2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