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바로 사내연애
촬영하며 정들어 실제 부부가 된 감독과 배우들

폴 W. S. 앤더슨♥밀라 요보비치

폴 W. S. 앤더슨 감독과 밀라 요보비치는 2002년 영화 ‘레지던트 이블’로 처음 만나 연인으로 발전하게 됐다. 두 사람은 밀라 요보비치가 2007년 첫째딸인 에버를 출산한지 2년 뒤인 2009년 정식으로 결혼했다.

밀라 요보비치 인스타그램

결혼 후 두 딸이 더 태어나 딸부자 부모가 된 두 사람. 이 부부의 세 딸들은 모두 엄마인 밀라 요보비치의 신비로운 푸른 눈동자를 고스란히 물려받아 태어났는데, 첫째딸인 에버 앤더슨은 엄마의 길을 따라 모델이자 배우로 활동 중이다.


샘 테일러우드♥애런 테일러존슨

‘킥 애스’와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퀵실버’로 이름을 알린 애런 테일러존슨. 2009년작인 ‘존레논 비긴즈-노웨어 보이’로 만난 샘 테일러우드(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 연출)와 연인관계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연상연하 커플로 애런이 무려 23살이나 어리다.

당시 18세였던 애런은 샘에게 적극적으로 호감을 표시했고, 2012년 결혼까지 성공해 슬하에 두 자녀를 두고 있다. 지난 해 결별설이 돌기도 했지만 두 사람의 애정전선에는 전혀 이상이 없다.


스티븐 스필버그♥케이트 캡쇼

한화 기준 4조 930억원이 넘는 재산으로 할리우드에서 가장 부자 커플로 알려진 스티븐 스필버그와 케이트 캡쇼는 1984년작인 ‘인디아나 존스-마궁의 사원’으로 만나 결혼까지 이어지게 됐다.

스필버그 감독은 케이트 캡쇼와 결혼하기 전 에이미 어빙과 결혼한 상태였는데, 1989년 전처 에이미 어빙에게 무려 재산의 절반인 1,200억원의 위자료를 지불하고 이혼한 후 1991년 케이트 캡쇼와 결혼해 30년 넘게 잘살고 있다. (두 사람 사이의 자녀만 5임)


린다 해밀턴♥제임스 카메론♥수지 에이미스

제임스 카메론 감독은 무려 4번의 이혼과 5번의 결혼을 했다. 그의 4번째 부인이 바로 ‘터미네이터’로 인연을 맺은 배우 린다 해밀턴. 1편에 이어 2편을 함께 작업하며 두 사람은 연인관계로 발전하게 된다.

‘타이타닉’에서 케이트 윈슬렛의 손녀딸을 연기한 수지 에이미스(촤측)

하지만 카메론이 ‘타이타닉’을 찍으면서 만난 수지 에이미스와 사랑에 빠지며 두 사람은 고비를 겪게된다. 하지만 이내 관계를 회복한 두 사람은 1997년 결혼해서 알콩달콩 잘 살줄 알았지만! 2년만인 1999년 또 이혼하게 된다.

결국 카메론이 수지 에이미스를 잊지 못했던 것. 카메론은 600억원의 위자료를 지불하고 린다 해밀턴과 이혼한 이듬해인 2000년 수지 에이미스와 결혼해 2022년 현재까지 잘 살고 있다. (카메론의 4번의 이혼이 모두 환승이혼이란 걸 생각한다면…)

터미네이터:다크페이트

참고로 린다 해밀턴은 2019년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로 이혼 20여년만이자 ‘터미네이터 2’ 이후 28년만에 다시 시리즈에 복귀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카메론 감독의 오랜 설득 끝에 출연했다고 하는데, 흥행엔 참패했지만 여러모로 의미있는 작품으로 남았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