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여름 워터밤 공연 중 관객 쓰러지자 공연 중단
“힘들거나 목마르면 서로 챙겨달라”며 걱정 전하기도

박재범 SNS

폭염이 한창이던 지난 7월 대구에서 열린 ‘워터밤 대구 2022’에 참여한 가수 박재범. 그가 한창 공연을 이어나가던 중 관객석에서 이상 상황이 발생했다. 관객 중 한 명이 쓰러지고 주변 관객들이 머리 위로 손을 들어 도움을 요청한 것.

박재범 SNS

박재범은 음악을 중단 시킨 뒤 “무슨 일이 생긴 것 같다, 저기 사람이 쓰러졌다.”며 후속 상황을 계속 알렸다.

박재범 SNS

이어 상황이 수습되자 관객들에게 “힘들거나 목마르면 서로 물 나눠 마시고 잘 챙겨주세요. 하루종일 신나게 놀다보면 자기도 모르게 다치고 그럴수 있으니까요”라며 대처 방법에 대해 관객들에게 공유한 박재범.

박재범 SNS

공연을 중단하고 관객을 먼저 챙겼던 그의 대응에 관객들은 환호로 답했다. 이어 박재범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쓰러지셨던 분 의식 돌아오시고 괜찮아지셨다고 들었다”며 이후 소식을 전해 관객들을 안심시키는 것도 잊지 않았다.

박재범 SNS

공연에 집중해 모르고 지나쳤을 수도 있는 일을 공연을 중단해가면서까지 수습하고 이후 상황까지 직접 챙기는 등 박재범의 세심한 배려는 작년 11월 미흡한 대처로 관객들을 흥분시켜 더욱 큰 사고를 유발했던 트래비스 스캇의 공연과 다른 성숙한 대처라는 반응을 얻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1
+1
0
+1
0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