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주몽

드라마 ‘애정의 조건, 해신’으로 큰 사랑 받은데 이어 2006년 주연을 맡은 ‘주몽’으로 국민배우에 등극하게 된 배우 송일국. 2008년 판사 아내와 결혼해 2012년 세쌍둥이의 부모가 되었다.

2014년부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한 그. 하나만도 힘든데, 왕성한 체력을 자랑하는 세쌍둥이 아들들을 케어하며 진땀빼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공감과 함께 큰 사랑 받았다.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송일국과 아내는 임신 당시 호르몬 수치가 워낙 높아 쌍둥이일 것은 예상했지만 세쌍둥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을때는 좋아해야할지 어떻게 해야할지 몰라 서로 10분동안 아무말도 하지 못했다고.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장한 아내’라며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송일국. 산부인과 측에서 세쌍둥이라는 사실을 알았을 때 산모의 심장에도 무리가 가고 남은 아이들에게도 그게 좋을 것이라며 한 명을 지울 것을 권유했다고 한다.

‘버텨 보겠다’며 포기하지 않았던 그의 아내. 하지만 출산을 한 달 앞둔 시점에 아내가 너무 아파 10m도 채 걷지 못하고 서서 펑펑 울고만 있었던 것을 회상하며 송일국은 미안함에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그래도 무사히 건강하게 태어나서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준 삼둥이들. 2016년 송일국이 출연했던 드라마 ‘장영실’에 카메오로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하기도 했다.

브로드웨이 42번가

이후 육아에 전념하는듯한 송일국은 2017년 연극 ‘대학살의 신’과 2020년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에 출연했으며, 삼둥이들 역시 지난 해 부쩍 자란 모습으로 방송에서 모습을 드러내 반가움을 사기도 했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