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출신의 미주가 2023년 연초부터 굴욕없는 민낯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미주 인스타그램

미주가 출연중인 ‘놀면 뭐하니?’ 제작진들은 지난 1월 7일 방영분에서 매니저들을 퇴근시키고 자신들이 직접 출연진들을 픽업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놀면 뭐하니?

가장 먼저 모습을 드러낸 멤버는 바로 미주. 카메라와 제작진들을 보고 혼비백산하며 비명을 지르던 미주는 “선크림이라도 바르게 해달라”며 빠르게 차 안으로 피신했다. 이에 차 안까지 쫓아 들어온 제작진.

불 켜지 마요.
나 이거 (조)규성 씨가 보면 안 된단 말이야.

놀면 뭐하니?

겨우 기본 메이크업만 한 채로 청량리 역에 도착한 미주. 유리창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보고 울상을 짓는가 하면 자신과 마찬가지로 거의 민낯인 상태의 박진주와 서로 쳐다보지 못하고 외면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아무래도 풀메이크업이 일상인 연예인이다보니 옅은 화장이 어색했던 것 같은데, 쑥스러워하는 그의 모습과는 달리 시청자들의 눈에는 그저 민낯도 예쁠 뿐.

고등학교 재학시절 미주

이에 많은 시청자들이 “오히려 화장 안해도 예쁘다”, “새벽인데도 굴욕없는 미모”라며 그의 미모를 칭찬하기도.

미주 인스타그램

역시 자타공인 ‘옥천여신’이자 모태미녀임을 인증한 미주는 다양한 방송과 예능을 통해서 특유의 매력을 발산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1
+1
0

댓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