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개츠비

‘어린 금발 미녀 사냥꾼’이라는 악평 속에도 꾸준히 어린 여성과의 교제를 이어가는 레오나드로 디카프리오.

온라인 커뮤니티

디카프리오의 나이와 여자친구의 나이를 비교한 이런 표까지 만들어 질 정도로 ‘마의 25세’는 디카프리오에게 어떤 절대적 기준처럼 보이는데요.

온라인 커뮤니티

2018년부터 교제를 이어온 22살 연하의 모델 카밀라 모로네. 그녀가 올해 7월 25세 생일을 맞이하는 것으로 알려져 이 커플의 지속 여부가 호사가들의 관심의 한 가운데 있었습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이런 시선이 부담된 걸까요? 몇 차례의 결별설을 극복해 낸 두 사람이지만 결국 카밀라 모로네의 생일을 얼마 앞두고 헤어지게 되었다고 합니다. 피플지의 보도에 의하면 두 사람의 지인들 모두 두 사람이 결별했다는걸 확인해 줬다고 하네요.

온라인 커뮤니티

염원하던 아카데미 남우주연상도 수상하고, 여러 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선한 영향력을 퍼뜨리는 디카프리오지만 여성편력이 계속 그의 발목을 잡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엔 다르지 않을까 기대한 팬들이 많았는데 아쉽게도 그 기대를 저버린 디카프리오.

카밀라 모로네 SNS

카밀라 모로네는 25살이 되면 헤어질거라는 악플에 25살 차이였지만 생의 끝까지 함께 한 험프리 보가트와 로렌 바콜의 사진을 올리며 ‘이런 사랑’을 할 거라고 밝힌 바 있어 더욱 아쉬움을 더합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연애는 자유라지만 자꾸 이러는게 좋게 보일 리 없다는걸 디카프리오도 조금 인정 했으면 하네요.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1
+1
0
+1
1
+1
0
+1
0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