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일론 머스크’, ‘김홍남’ 만든 나몰라 패밀리 김경욱

을왕리에 카페 영업, 공연 준비 등…

공개 코미디 계의 전설, 싸이월드BGM 1위… 나몰라 패밀리의 ‘바보킴’ 김경욱 님을 찾아갔습니다. 을왕리에서 멋진 카페를 운영하고 계셨는데요. 최근엔 ‘나일론 머스크’라는 캐릭터로 유튜브에서 어마어마한 이슈를 불러왔었죠. 여전히 개그맨으로서 도전을 이어나가고 계신 김경욱 님과 나몰라 패밀리를 응원해주세요!

근황이 궁금합니다. 요즘 어떻게 지내시나요?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준이: 을왕리에서 이렇게 근사한 카페를 운영하고 계신지는 몰랐어요.
경욱: 오신 분들은 100% 만족하고 가시는.. 호두과자가 메인이고, 술빵도 있고, 볼 거리도 많고, 인스타 사진 스팟도 많고…

‘웃찾사 – 초코보이’, 지금 봐도 재미 있어요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저희 나몰라 패밀리 자체가 약간 리듬을 넣어서 중독성 있게 하는 걸 잘 만들었던 것 같아요. 좀 섹시한 코미디.

신드롬급 인기였던 ‘나몰라 패밀리’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재우 형이 “힙합으로 개그를 한 번 해보자”라는 얘기가 나왔을 때, 제가 어떤 영화를 보고 노래가 너무 좋아서 영화를 보다가 그 노래 부분만 그때 당시에 녹음 프로그램이 있어요. 무슨 녹음 마법사인가? 그런 거 있었거든요. 그걸로 그 부분을 갖고 있었죠. ‘언젠가 좋은 아이디어의 코너가 생각이 나면 그때 한 번 녹여보자’.. “형 이걸 브릿지로 중간 중간 넣어서 개그를 하면 어떨까요?”그러던 중에 태환이가 저쪽에서 맞고를 치고 있었어요. 그러나 그냥 이 노래를 듣고 이 친구가 그 춤(나몰라 패밀리 상징 춤)을 춘 거죠. 그래서 셋이 뭉치게 됐어요.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제가 바비킴 형님을 워낙 좋아해서 모창을 넣어서 ‘바보킴’이 된 거죠. 바비킴 형님이 그때는 재야의 고수 같은 느낌이셨고, 조금 지명도가 약하실 때였는데 근데 그 ‘택틱토’라는 노래를 처음 그래도 대중한테 (소개할 수 있었죠) 근데 이 얘기를 왜 해도 되냐면 바비킴 형님이랑 팀원들 행사장에서 만거거나 그러면 너무 고맙다고 저한테…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2006년에 저희 나몰라 패밀리가 낸 노래가 싸이월드 bgm 순위에서 당시 모든 가수를 제치고 1등을 했어요. 미니미도 있었어요.

당시 수입이 어마어마했다고..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김태환이 행사로 받은 현금 돈다발을 어머니께 뿌렸다고..) 실화입니다. 저희 어머니도 그걸 보셔서 그 장면이… 너무 제가 싫어하는 장면이에요. 태환이 에피소드에서. (저희 어머니께서) “너는 왜 그런 깜짝쇼가 없었냐” 그 당시에 제가 사업을 하고 있어서 사업만 안 했어도… 의류 관련 사업을 하고 있었어서 잠깐 투자가 많이 들어갔죠. 그것만 안 했어도 도지코인에 더 많이 넣었을 텐데(장난)

도지코인으로 재미를 보셨다는 이야기도..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저는 근데 돈을 벌든 안 벌든.. 그런 것도 중요하지만, ‘나일론 머스크’라는 콘텐츠를 하니까 그래도 진정성 있게 한 번 들어가 봐야겠다는 생각이었거든요. 도지코인 거래 가격이 당시 70원이었어요. 5만원을 넣었어요. 가격이 막 오르더라구요. 제가 그 영상을 해서 그런 것처럼 괜히… 그래서 한 120원 됐을 때 15만원 넣고 조금씩 간을 본 거죠. 일론 머스크가 ‘SNL’ 출연을 앞두고 있을 때 자금을 끌어와서 넣었는데 사고가 난 거죠. 그래서 폭락을 했죠… 저도 같이 폭락을 했기 때문에 그 이후로 좋은 노래들이 많이 나왔어요ㅎㅎ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저희 이모가 (‘나일론 머스크’ 영상을 추천하면서) “너는 개그맨이라는 애가 이것도 안 보고 뭐한 거야!”이러셔서 “이모 이거 우리가 만든 거야.”(했더니 이모가) “진짜로?” 모르시는 분들이 태반이셨어요. 얼굴을 가리고 하니까.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김홍남, 나일론 머스크.. 그런 분들을 모시고 있는 걸 잘 모르시더라고요. “나몰라 패밀리 그 바보킴이 김경욱이 이 사람들을 하고 있었다고?” 그제서야 알게 되시는 분들도 많아요.

‘웃찾사’ 폐지.. 그 이후 방송 활동이 많지 않았죠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경욱: 공연을 좀 열심히 했죠. ‘우리만의 색깔, 우리가 업적을 남길 수 있는 게 뭘까, 제일 잘 할 수 있는 게 뭘까’해서 ‘핫쇼’라는 공연을 2013년부터 시작을 해서..

준이: 평점이 굉장히 높더라고요.

경욱: (인터파크 기준) 예매율도 1위… 처음에는 있는 돈 없는 돈 모아서 저희끼리 돈으로 했으니까. 대출도 받고, 집에 손도 좀 벌리고… 서른다섯 돼서 그 전까지는 집에 손을 벌린 적이 없는데 완전 맨땅에 헤딩이었죠. 공연장에 사람이 많이 없을 거라는 걸 알지만 그런 상태에서 행사가 들어와도 캔슬을 내야 되니까. 기회비용으로 봤을 때 행사를 1시간, 2시간 했을 때 한 일주일 공연하는 수익을 낼 수 있는 상황이었지만 “우리는 우리의 공연을 하자, 힘들지만 이걸 버텨내면 될 거다” 하는 막연한 희망이 있었죠.

나몰라 패밀리, 20년이 넘는 인연..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준이: 태환 씨는 “얼굴을 뜯어 먹고 싶었다”고…

경욱: 아 뜯어 먹고 싶었다 그랬어요? 저는 찢어 죽이고 싶… 진짜 얼굴을 잡고ㅎㅎ 찢고 싶은 적이 한두 번이 아니긴 한데 그런데 항상 고맙죠. 제가 차를 타고 다닐 때나 피규어나 인테리어들 볼 때 항상 멤버들한테 고맙거든요. ‘이거 태환이가 해준 거’, ‘이거 장환이가 해준 거’ 애들과 함께 뭔가를 이룬 거니까. ‘애들과 함께 돈으로 산 거다’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항상 고맙죠.

기획력이 좋은 대표적인 개그맨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제 최종 목표가 PPAP거든요. 사람들이 알고 있는 건 PPAP 그거 하나잖아요. 피코타로의 그 노래가 전 세계를 흔들어 놨잖아요. 그 하나만 알지만 제가 그냥 궁금해서 검색을 해봤더니 그 안에 80개의 노래가 있더라고요. 그 과정에 PPAP이 나왔으니 나도 한 번…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도전을 해서 나올 때까지 한 번 해보자’ 이런 걸 내가 잘하는 것 같으니 캐릭터를 이용한 중독성이 있는 뭔가를 집중했던 것 같아요.

영상 마지막으로 인사 부탁드려요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반갑습니다. 반갑다니… 아, 고마웠습니다. 나몰라 패밀리 김경욱 이렇게 잘 살고 있고 ‘핫 쇼’ 고만간 합니다. 이제 좀 점차 정리가 돼 가겠죠. 미리 공연 열심히 준비해서 여러분들 기다리셨던 ‘핫 쇼’ 좋은 공연 보여드릴 테니까 기대해주시고, 시작한다는 얘기 있으면 많이 많이 보러와 주세요. 지금까지 열심히 사는 남자, 나몰라 패밀리 김경욱이었습니다.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도전을 해서 나올 때까지 한 번 해보자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