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임으로 2세 포기하려던
송재희-지소연 부부 2세 소식

2017년 결혼한 배우 송재희-지소연 커플. 송재희는 SBS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에서 결혼 소식을 전하며 지소연과 만난 지 두 달 만에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힌 바 있다.

지소연 인스타그램

올 초 두 사람은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함께 출연해 3년동안 2세를 위한 시도를 했지만 난임인 상황이며 자연 임신은 힘들기 때문에 시험관 시술을 받아야하는 상황임을 조심스레 밝힌 바 있다.

금쪽상담소

아무래도 시험관 시술을 위해서 매일같이 주사를 맞아야 하는 지소연. 힘들어하는 아내를 보며 송재희는 자신은 아이보다 아내를 원하며, 아이가 오지 않아도 괜찮다며 애써 마음을 표현하는 모습으로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았다.

송재희 인스타그램

그러던 지난 8월 말 송재희는 기적처럼 자신들에게 2세가 찾아왔다는 소식을 전했다. 힘들고 고통스러운 터널을 묵묵히 걸어온 아내가 위대해 보였다는 송재희는 아픔이 일상이 된 평범했던 어느 날이 특별한 그 날이 됐으며 우리는 아빠와 엄마가 되었다고 밝혔다.

지소연 인스타그램

지소연은 10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타이트한 니트원피스 입으니까 이제 배 많이 나왔죠?” 라며 D라인이 도드라지는 원피스와 함께 공항에서의 멋진 모습을 공개했다.

지소연 인스타그램

지소연은 예쁜 옷을 한참 입을 가을인데 포기할 수 없어서 자신도 입어봤다며 멋진 임산부 패션을 뽐냈다. 배만 안 나왔으면 임산부인지 전혀 몰라볼만큼 크롭자켓과 부츠, 백이 참 멋드러진다.

송재희 인스타그램

내년이 출산 예정인 지소연. 오랜 기간 노력해 어렵게 만난 아이인만큼 더욱 더 행복한 일 가득하시길 응원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전체 댓글 1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