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조이와 2년째 열애중인 크러쉬
여신과의 열애. 그 무게를 견뎌라!

크러쉬 인스타그램

지난 8월 2년여간의 사회복무요원 복무를 마치고 민간인으로 돌아온 가수 크러쉬. 지난해부터 최고의 걸그룹 ‘레드벨벳’의 조이와 공개열애 중이다.

피네이션

5살 차의 두 사람은 2020년 크러쉬의 싱글 ‘자나깨나’에 조이가 피처링으로 참여하면서 인연을 맺게되었고 연인으로까지 발전하게 되었다고.

크러쉬 인스타그램

크러쉬가 워낙 실력이 좋고 성격이 좋은 것으로 유명하다보니 둘 사이를 응원하는 이도 많지만 당연히 뭇 남성들의 질투의 대상이 되는 것도 사실.

크러쉬 인스타그램

그래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크러쉬는 (여신을 보유하고 있으니) 세금을 더 내야 한다.”는 우스갯소리가 돌기도.

동네스타K2

크러쉬는 지난 9월 웹예능 ‘동네스타 K2’에 출연해 “크러쉬의 세금 20배 인상과 군대 재입대를 원합니다.”라는 댓글에 울컥하며 무심결에 육두문자를 내뱉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크러쉬 인스타그램

“내가 지금 세금을 얼마를 내고 있는데!”라며 항변한 크러쉬. 최근 BTS의 제이홉과 함께한 싱글 ‘Rush Hour’를 발매했으며 본격적인 음악활동을 이어가는 중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1
+1
0
+1
2
+1
1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